'삶처럼 글쓰기, 글처럼 살기'를 꿈꾸며

Posted
Filed under 모임 활동/IVF팟캐스트

6회.
직장생활 (13년 9월 2일)
추천도서: 관계중심 시간경영(황병구)
게스트: 박형철 이사님

위트와 내공을 두루 갖춘 동서울이사회 박형철 이사님과 함께
직장생활, 특히 자기계발서들의 허구를 짚고 직장생활 나아가
사회생활에서의 내실있는 경험담들을 나누었습니다.
(이런 포스터도 만들었지요.ㅎ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팟캐스트 녹음 최초로 박 이사님의 욕설이 편집없이 나갔구요.ㅋㅋㅋ
(주의깊게 들으면서 찾아보시면 ㅆㅂㄴ...이라는 대목이 나옵니다.^^)
장소도 박 이사님의 사무실에서 녹음을 했구요,
잘 들어보시면 졸졸졸 물소리가 끊임없이 나옵니다.
끝나고 나서도 즐거운 식사 시간이 있었다는 후문이...쿨럭.

 

7회.
간사 특집, '나는 간사다' (13년 9월 29일)

추천도서: 없음
게스트: 서형석, 안지혜 간사님

2회 '캠퍼스 추억'편에서는 학사들이 학생 시절 지부 간사님에게
서운했던 에피소드들로 썰을 풀었다면 이번에는 간사님들의 역습,
'나는 간사다' 편을 준비했습니다.
두분 간사님의 털털하고 진솔한 이야기가 좋았던 시간이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외모로 아내를 취했다고 하면서도(ㅋㅋㅋ) 모범적인 삶을
살고 있는 서 간사님과 혼자 영화보고 이소라 음악을 즐긴다는
안 간사님의 이야기가 인상적이었구요.^^
또한 학생-간사-학사 간의 관계설정에 대한 긍정적인 생각들을 품을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녹음 후 식사 교제도 즐거웠었지요...ㅎㅎㅎ)

 

8회.
교회 ,나의 고민 나의 사랑 (13년 11월 10일)
추천도서: 교회, 나의 고민 나의 사랑(필립 얀시)
게스트: SJ, 빼빼로 학사님(익명)

두 분의 익명의 학사님들과 교회의 즐거운 추억과 힘들었던 기억들을
함께 나누어보았습니다. 특별히 교회에서의 아픈 기억들은 시간이
지나도 여전히 해결되지 않은 채로 남은 것 같아 마음이 무겁기도 했구요.
재미는 조금 떨어지는 감이 없지는 않았지만 교회 문제로 고민했던
몇몇 학사들을 통해서는 좋았다는 후문을 들어서 나름 의미를 찾았던 녹음
이었습니다.

 

9회.
이강일 이시종 간사님 특집 (13년 12월 8일)
게스트: 이강일, 이시종 간사님

IVF의 전설적 지성으로 꼽는 두 간사님을 초대하여 최근 근황과
사역의 이모저모를 들어보았습니다. 이강일 간사님은 복음주의연구소를,
이시종 간사님은 중앙회 학사회를 담당하고 계시지요.
섭외하기가 쉽지 않은 두분을 한 번에 섭외한 저의 능력에 스스로 '자뻑'하며
녹음도 혼자 막 유쾌하게 진행했었는데요, 사실 당일에 녹음 마치고
더 교제를 나누고 싶었으나 서로 스케줄이 있어서 많이 아쉬웠던 기억이 나네요.
두 분 모두 안식년을 외국에서 보내고 들어오신 지 얼마 되지 않은 관계로
외국 생활과 돌아온 이후의 사역의 방향성에 대한 이야기 함께 나눠보았습니다.

 

10회.
착한남자, 그것이 알고싶다. (14년 1월 14일)
게스트: 없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녹음은 임원회 송년 모임 때 '착한 남자'라는 닉네임을 쓰고 있는 학사회
총무 이재섭 학사와의 대화 중에 정치, 사회 관련 얘기를 나누다가 대화 내용으로
팟캐스트를 기획하는 것도 괜찮겠다 싶어서 '나쁜남자, 그것이 알고싶다'라는
제목으로 동서울IVF 안에서의 기독학생들의 사회참여, 정치참여에 관련된 이슈로
썰을 풀어 보았습니다.
개인적으로도 아주 흥미로운 주제여서 녹음 때도 유익하게 느꼈고,
방송이 업로드된 후에도 페이스북을 통해 개인 후기를 남기기도 했지요.

- 후기
 : 사실 저는 정치성향으로 본다면 딸셋아빠님(누군지 다들 아시지요?^^)보다
더 진보적인 위치에 있습니다. 주제에 맞게 대화를 진행하다보니 자연스레
'딸셋아빠'님이 충분히 진보적인 입장의 설명을 해주셨고 저는 IVF 안에서 여러가지
이야기가 나올 수 있는 지점들을 어필하고 싶었습니다. 아마도 각자의 정치성향에
따라 녹음된 논의 자체에 부족함을 느낄 수도 있겠습니다. 저도 각 사안별로 하고픈
말이 많지만 그런 토론 논쟁을 위한 자리가 아니었구요. 녹음하면서도 많은 생각을
했습니다. 부디 동서울 학사님들도 비슷한 경험을 하셨으면...하고 바래봅니다.



11회.
돈관리 막장토론 (14년 3월 14일)
게스트: 콩깍지 님의 그 분.

10회 때 착한남자님의 기획이 괜찮았다고 느껴져서 11회는 '방청객'님에게
부탁하여 돈문제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습니다.
특히, 갈수록 학사들의 관심이 떨어지는 느낌이라 살아남기 위해 대놓고
'막장방송'을 표방하게 되었고요.ㅋㅋㅋ
당일에 무려 2시간 반동안 녹음을 했고요, 죽음의 편집을 거쳐서 파격적으로
시간을 줄이려고 했으나 상당 부분을 살려서 2시간 정도의 분량을 그냥
내보냈습니다.
게스트로는 '콩깍지'님의 남친님이 함께 해주셨는데요, 교회 헌금 문제로 너무
흥분한 나머지 두분 커플이야기를 제대로 조명하지 못한 아쉬움이 남네요.
다음 기회에 다시? ^^



마치면서.

무심코 내던진 '팟캐스트나 한번 해볼까요?'라는 말이 현실이 되어
벌써 1년이 다 되었고 11번의 녹음을 마쳤습니다.
작년에는 <IVF on Campus>에서 다운로드 1위 및 탑10 중 3개가 저희 방송이
되는 좋은 소식도 있었고요. (다... 연애를 주제로 해서 그런 듯.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해부터는 북잡담회와 더불어 세미나 <이슈너머>도 함께 진행하는 등
앞으로도 팟캐스트 뿐만 아니라 이런 저런 시도들을 많이 해보려고 합니다.
앞으로도 관심과 사랑... 기대해봅니다. (풉...)


*동서울IVF학사회 팟캐스트 <북잡담회>
팟빵: http://www.podbbang.com/ch/2057
아이튠스: https://itunes.apple.com/kr/podcast/id503496472

2014/03/22 22:56 2014/03/22 22:56